/ EUR/USD 동향 / [EUR/USD] 미 PPI 안도감 속 금리인하 기대 강화.. 달러 약세

[EUR/USD] 미 PPI 안도감 속 금리인하 기대 강화.. 달러 약세

FX분석팀 on 05/15/2024 - 06:17

전일(14일) 외환시장에서는 미 소비자물가지수(CPI) 발표에 하루 앞서 나온 생산자물가지수(PPI)가 시장의 예상치를 웃돌았지만, 전달 수치가 하향 조정되면서 달러화가 이틀 연속 주요통화 대비 약세를 나타냈다.

먼저, 이날 아시아외환시장에서는 미국의 물가 지표 발표를 앞두고 경계 심리가 강화되는 가운데 달러화가 엔화에 대해 오름세를 이어가는 모습이었다.

이날 일본의 장기물 국채금리가 급등세를 보이고 있지만 엔화 약세를 되돌리지는 못했다. 일본 20년 만기 국채 수익률은장 중 한때 1.7731%까지 오르며 지난 2013년 이후 11년 만에 최고치로 올라섰다.

스즈키 슌이치 일본 재무상은 이날도 환율은 펀더멘털을 반영해 안정적으로 움직여야 한다며 구두개입에 나섰지만 시장은 관심을 보이지 않았다.

스즈키 재무상은 일본 국채 금리는 시장에 따라 결정되며 다양한 요인의 영향을 받는다면서도 급등세를 보인 일본 국채금리에 대해서도 대응한다는 방침을 밝혔다..

또한, 환율 변동성에 대해서도 펀더멘털을 반영하여 통화가 안정적으로 움직이는 것이 중요하다며, 과도한 환율 변동은 가계와 기업의 미래에 대한 기대에 영향을 미친다고 말했다.

일본 장기물 국채금리 상승세는 일본은행(BOJ)이 매수 규모를 축소하면서 촉발된 것으로 풀이됐다. 지난 13일 일본은행은 잔존 만기가 ‘5년 초과·10년 이하’인 국채를 4,250억엔 규모로 사들인다고 발표했다. 직전에 4,750억엔 구모로 사들인데 비해 500억엔 감소했다.

유럽외환시장 들어서는 미국의 물가 지표 발표를 앞둔 경계감 속에 양호한 독일 지표 등의 영향으로 유로화가 장중 달러대비 소폭 강세 흐름을 나타냈다.

이날 발표된 독일 물가 지표는 양호한 모습이었다. 독일의 4월 CPI 최종치는 전월 대비 0.5% 상승해 앞서 발표된 예비치와 동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문가 예상치에도 부합하는 기록이다.

전년 대비 수치 역시 2.2% 상승하며 직전치와 동일한 수치를 나탄냈다. 이 역시 전문가 예상치에 부합한다.

독일 연방통계청은 물가상승률이 올해 초부터 3% 아래로 떨어졌다고 설명했다.

독일의 다른 지표도 양호했다. 독일 민간 경제연구소인 유럽경제연구센터(ZEW)가 발표한 5월 독일 경기기대지수는 47.1을 기록해 직전 월 43.9보다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문가 예상치 46.3도 웃도는 기록이다.

뉴욕외환시장 들어서는 미 4월 PPI가 인플레이션 우려를 완화시키며 금리인하에 대한 기대감이 되살아난 가운데 달러화가 주요통화 대비 이틀 연속 약세를 나타냈다.

이날 미 노동부가 발표한 지난 4월 미국의 생산자물가지수(PPI)는 전월 대비 0.5% 상승해 직전 월 수정치 0.1% 하락(0.2% 상승에서 수정) 보다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문가 예상치 0.3% 상승도 웃도는 것이다.

PPI 발표 이후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은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열린 외국은행연합회 초청 대담에서 PPI가 예상보다 높았지만, 3월 수치 수정치는 낮아졌다며, 뜨겁다고 하기보단 혼재됐다고 봐야 한다고 평가했다.

파월은 또한 예상보다 높게 나온 올해 1~3월 물가 지표로 인해 인플레이션 둔화에 대한 자신감이 약해졌다면서도 다음 연준의 움직임이 금리 인상일 것이라고 생각하지는 않는다고 말했다.

시장의 관심은 이제 다음 날 발표되는 미 4월 CPI 결과로 쏠리고 있다. WSJ의 조사에 따르면 4월 헤드라인 CPI의 전월 대비 상승률은 0.4%로 전달과 같은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됐다. 근원 CPI의 전월 대비 상승률은 0.4%에서 0.3%로 낮아질 것으로 조사됐다.

시장의 한 전문가는 4월 PPI가 보기보다 좋다면서 개인소비지출(PCE) 가격지수 산출에 사용되는 다수 항목이 완만하게만 올랐다고 설명했다.

이날 EUR/USD 환율은 전 거래일 1.0789달러보다 상승(달러 가치 하락)한 1.0816달러 안팎에서 거래됐으며, 주요 6개국 통화 대비 달러화의 가치를 보여주는 달러인덱스는 전일 대비 0.18% 하락한 105.02을 나타냈다.

 

Send Us A Messag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