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년도 BOE 통화정책 회의 및 총재발언 요약

영국중앙은행(BOE) 통화정책

2022년도 BOE 통화정책 회의 및 총재발언 요약

◆ 2월3일 (기준금리 0.50% - 25bp 인상)

기준금리를 종전 0.25%에서 0.50%로 인상
현재 노동시장이 경색돼있고 국내 비용 및 물가 압박이 지속되고 있다는 징후를 감안할 때 모든 위원은 이번 회의에서 기준금리 인상이 정당하다고 판단것
일부 위원들은 기준금리를 0.25%p보다 높은 0.50%p 높여 0.75%까지 인상해야 한다고 했지만 앤드류 베일리 총재를 비롯한 대다수가 0.25%p 인상에 찬성
코로나19 팬데믹 시기 경기 부양을 위해 사들였던 채권 중 만기가 도래한 채권을 재투자하지 않으면서 전체 규모를 줄여갈 것. 이 규모는 8950억 파운드 상당
이러한 금리 인상은 영국 통화정책위원회 내에서 물가 상승률 심화에 대한 우려가 깊어지고 있음을 나타낸 것

참고:

만장일치로 금리 인상 결정
연준처럼 양적 긴축(QT)에 들어갈 것을 예고

◆ 3월17일 (기준금리 0.75% - 25bp 인상)

기준금리를 종전 0.50%에서 0.75%로 인상
위원 9명 중 8명이 0.25%포인트 인상에 찬성. 한 명은 0.5% 동결을 지지
현재 노동시장의 긴축과 강한 역내 비용과 물가 압력이 계속되고 있다는 신호, 그러한 압박이 지속될 위험을 고려할 때 25bp 금리 인상이 보장된다고 판단
현 경제 상황에 근거할 때 향후 몇 달간 약간의 추가 긴축이 적절할 것으로 판단. 다만, 인플레이션의 중기 전망이 어떻게 진행되느냐에 따라 그 판단 양쪽 모두에 위험이 있다
오는 5월 통화정책 보고서에 앞서 전망의 일환으로 입수되는 자료와 최근의 지정학적 사건의 경제적 여파를 포함한 중기 인플레이션 영향을 검토할 것
올해 2분기에 인플레이션이 8% 근방으로 계속 오르고, 심지어 추가 상승 가능성이 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에너지 및 식품을 포함한 여타 상품 가격이 추가로 크게 상승. 세계 공급망 혼란을 악화시킬 가능성이 있고 경제 전망 불확실성도 상당히 증대
세계적인 인플레이션 압력이 앞으로 몇 달에 걸쳐 훨씬 더 강해질 것. 영국을 포함한 에너지 순수입국의 경제 성장이 둔화할 가능성

참고:

3회 연속 인상

◆ 5월5일 (기준금리 1.00% - 25bp 인상)

기준금리를 종전 0.75%에서 1.00%로 25bp 인상(4회 연속 인상)
경제전망의 업데이트된 평가를 바탕으로 대부분의 위원이 향후 몇 개월 동안 추가로 긴축하는 것이 여전히 적절할 수 있다고 판단
그 판단의 양쪽에는 위험이 있으며, 위험의 균형에 대해 다양한 견해가 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글로벌 인플레이션 압력이 급격히 강해졌다. 이는 영국 경제성장에 대한 전망을 실질적으로 악화시켰다
CPI 인플레이션은 2022년 2분기에 9%를 약간 상회하고, 2022년 4분기에 평균 10%를 넘어 정점에 도달해 올해 남은 기간 동안 더 오를 것으로 예상
올해 CPI는 10.25%로 전망. 내년과 내후년의 CPI는 각각 3.5%, 1.5%로 전망
에너지 가격 상한제의 영향으로 영국의 인플레이션은 더 늦게 정점에 도달할 것
내년 영국 경제가 기술적 침체에 빠질 것
올해 GDP 성장률은 3.75%를 기록하겠지만, 4분기 성장률은 1% 수준에 그칠 것. 내년에는 연간 GDP가 0.25% 줄어들며 역성장할 것. 2024년 연간 성장률은 0.25%
장기 인플레이션 기대치가 2% 목표에 고정되도록 통화정책이 실행됨에 따라 CPI 인플레이션에 대한 상승압력은 시간이 지나면 사라질 것
은행 금리가 현재 1%로 인상되고, MPC의 이전 지침과 일치함에 따라 위원회는 영국 국채 매각 절차를 시작하는 것을 고려할 것것

참고:

찬성 6, 반대 3으로 25bp 인상 결정. 3명은 50bp 인상 주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