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년도 BOE 통화정책 회의 및 총재발언 요약

영국중앙은행(BOE) 통화정책

2021년도 BOE 통화정책 회의 및 총재발언 요약

◆ 2월4일 (기준금리 0.10% - 동결 / 자산매입 규모 8,950억 파운드)

기준금리를 역사상 최저 수준인 0.10%로 동결하는 한편, 자산매입 목표치를 종전 8,950억파운드로 유지 하기로 결정
총 8,950억 파운드의 자산 매입 프로그램에는 8,750억 파운드의 국채 매입, 200억 파운드의 회사채 매입 등이 포함
은행들이 마이너스 금리에 대비할 수 있도록 감독 당국에 요청
다만, 마이너스 금리가 임박했거나 언제든지 도입하려는 의도가 있다는 신호를 보내고 싶지 않다
향후 필요하다면 그렇게 할 수 있는 역량을 확보하기 위해 준비에 착수하는 게 적절할 것
올해 영국 성장률 전망치 종전 7.25%에서 5.0%로 하향 조정. 다만, 올 한 해 빠른 속도로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회복할 것으로 기대
코로나19 확진자를 줄이기 위한 새로운 봉쇄 조치는 올해 첫 번째 달 성장에는 부담을 주겠지만, 백신 배포로 올해 말 경제가 빠르게 회복될 수 있다

참고:

금리 동결 만장일치 찬성

◆ 3월18일 (기준금리 0.10% - 동결 / 자산매입 규모 8,950억 파운드)

기준금리를 역사상 최저 수준인 0.10%로 동결하는 한편, 자산매입 목표치를 종전 8,950억파운드로 유지 하기로 결정
총 8,950억 파운드의 자산 매입 프로그램에는 8,750억 파운드의 국채 매입, 200억 파운드의 회사채 매입 등이 포함
경제의 전망이 미국의 1조9천억 달러 부양책과 코로나19 관련 봉쇄 조치의 완화 등으로 개선됐다
미국의 새로운 부양책은 글로벌 경제 전망에 상당한 추가 지원을 제공할 것
하반기 영국 경제가 강하게 회복될 수 있다
2% 물가 목표를 지속해서 달성하는 데 상당한 진전이 있다는 명확한 증거가 있을 때까지 통화정책을 타이트하게 할 의향은 없다
지난 회의 이후 새로운 정보는 단기적 경제 전망을 개선했지만, 중기 전망은 덜 명확하다
MPC 위원이 경제 전망의 위험에 대해 각자 다른 견해를 가지고 있다

참고:

만장일치로 결정

◆ 5월6일 (기준금리 0.10% - 동결 / 자산매입 규모 8,950억 파운드)

기준금리를 역사상 최저 수준인 0.10%로 동결하는 한편, 자산매입 목표치를 종전 8,950억파운드로 유지 하기로 결정
총 8,950억 파운드의 자산 매입 프로그램에는 8,750억 파운드의 국채 매입, 200억 파운드의 회사채 매입 등이 포함
올해 12월로 예정된 자산 매입 프로그램 종료까지 현 매입 속도라면 8,750억 파운드의 한도에 도달할 수 있어 주간 채권 매입 속도가 다소 둔화할 수도 있다. 그러나 매입 프로그램의 종료 시점은 변하지 않을 것
매입 속도가 둔화하더라도 이는 통화정책의 변화로 해석돼서는 안되는 운영상의 결정
영국의 성장 전망이 2월 이후 개선됐다. 이는 빠른 코로나19 백신 접종 등이 영향을 미쳤다
올해 성장률 전망치를 7.25%로 상향 조정. 경제 상황이 코로나19 이전 상황으로 회복되는 시기를 당초 내년 1분기에서 올해 4분기로 예측
다만 내년 성장률 전망치는 이번 상향 조정을 감안해 7.25%에서 5.75%로 하향
현재 1주일에 44억파운드 규모의 채권 매입을 오는 8월까지 34억파운드로 축소
인플레이션 목표치 2%를 달성하고 성장과 개발을 돕기 위한 통화정책을 설정했다. 자산매입 프로그램의 시점은 변하지 않은 만큼 통화정책 스탠스의 변화로 해석돼서는 안돼
영국에서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계속 줄고 있으며 백신 프로그램은 속도를 내고 있고, 경제 활동 제한은 완화되고 있다

참고:

만장일치로 결정
자산매입 결정은 1명이 반대. 앤디 홀데인이 8,250억 파운드로 줄여야 한다고 주장

◆ 6월24일 (기준금리 0.10% - 동결 / 자산매입 규모 8,950억 파운드)

기준금리를 역사상 최저 수준인 0.10%로 동결하는 한편, 자산매입 목표치를 종전 8,950억파운드로 유지 하기로 결정
총 8,950억 파운드의 자산 매입 프로그램에는 8,750억 파운드의 국채 매입, 200억 파운드의 회사채 매입 등이 포함
유휴 생산능력을 제거하고 2%의 인플레이션 목표를 지속해서 달성하는 데 상당한 진전이 이뤄졌다는 명확한 증거가 있을 때까지 적어도 통화정책을 긴축하지는 않을 것
글로벌 국내총생산(GDP) 증가의 변화가 다소 예상보다 강했으며 특히 선진국에서 강했음
글로벌 물가 압력이 추가로 강화됐으나 인플레이션 기대를 보여주는 금융시장 지표는 이러한 단기적 강세가 일시적일 것임을 시사
앞으로 경제가 일시적으로 강한 성장세와 목표치를 웃도는 인플레이션을 보이겠지만, 이는 일시적일 것. 이후에는 성장과 인플레이션이 후퇴할 것
다만 중심 경로 주변으로 양방향 위험이 있으며 단기적인 물가 상방 압력이 예상보다 다소 클 수 있다
여러 증거를 종합하면, 위원회는 영국의 인플레이션 기대치가 여전히 잘 고정돼 있다고 판단

참고:

앤드루 홀데인 수석이 자산 매입 규모 축소 주장

◆ 8월5일 (기준금리 0.10% - 동결 / 자산매입 규모 8,950억 파운드)

기준금리를 역사상 최저 수준인 0.10%로 동결하는 한편, 자산매입 목표치를 종전 8,950억파운드로 유지 하기로 결정
금리 결정은 만장일치, 양적완화 프로그램에는 1명의 위원이 반대
전반적으로 인플레이션이 단기적으로 더 크게 상승할 것으로 예상. 올해 4분기와 내년 1분기에 일시적으로 지난 5월에 예상한 것보다 1.5%포인트 더 높은 4%에 도달할 것
소비자물가지수가 일시적으로 에너지 가격과 다른 상품 가격 상승으로 오르고 있다고 진단했으며, 중기적으로 목표치인 2%로 돌아갈 것
올해 2분기 GDP 성장률이 5%를 기록할 것
5월에 예상했던 것보다 단기적으로 목표치를 웃도는 인플레이션을 더 확연히 경험할 것으로 예상
예측 기간 동안 통화정책의 다소 완만한 긴축이 필요할 것

참고:

마이클 손더스 위원은 자산 매입 규모 축소 주장

◆ 9월24일 (기준금리 0.10% - 동결 / 자산매입 규모 8,950억 파운드)

기준금리를 역사상 최저 수준인 0.10%로 동결하는 한편, 자산매입 목표치를 종전 8,750억파운드로 유지 하기로 결정
금리 결정은 만장일치, 양적완화 프로그램에는 2명의 위원이 반대
3분기 영국 GDP 성장률 전망치를 2.1%로 전망, 지난 8월 전망치인 2.9%보다 하향 수정
올해 4분기 CPI 전망치는 4%를 약간 웃돌면서 단기적으로 추가 상승할 것
12개월 인플레이션 전망치는 7월 2.0%에서 8월 3.2%로 상승. 8월에 발표한 CPI 전망치인 3%보다 상향
8월 보고서 이후 2021년 3분기 영국 GDP 수준에 대한 전망치를 약 1%포인트 정도 하향 조정해 코로나19 이전의 수준보다 약 2.5%포인트 하향 조정했다
이번 전망치 수정은 생산에 대한 일부 공급 제약의 출현을 반영한 것
프레임워크는 충격과 혼란의 결과로 인플레이션이 목표치에서 벗어날 수 있음을 인지하고 있다. 최근 유례없는 상황에서 경제는 매우 큰 충격을 받았다
통화정책의 변화와 인플레이션 영향 사이의 시차를 고려해 적절한 정책 기조를 판단할 때 일시적 요인보다 중기 인플레이션 전망에 초점을 맞출 것
지난 8월 통화정책 보고서에서 예상대로 경제가 광범위하게 진전된다면 인플레이션을 위해 예측 기간 동안 약간 긴축적인 통화정책이 필요할 수 있다고 판단
많은 불확실성이 남아있지만, 두 회의 사이의 기간 동안 일부 개선된 부분은 이를 강화한 것

참고:

데이브 램스덴 부총재, 마이클 손더스 위원은 자산 매입 규모를 8,400억파운드로 축소 주장

◆ 11월4일 (기준금리 0.10% - 동결 / 자산매입 규모 8,950억 파운드)

기준금리를 역사상 최저 수준인 0.10%로 동결하는 한편, 자산매입 목표치를 종전 8,750억파운드로 유지 하기로 결정
금리를 동결했으나 경제가 예상대로 성장한다면 "몇 달 내" 금리를 인상해야 할 수 있다
영국의 올해 성장률 전망치를 기존 7.25%에서 7%로 내리고, 내년 성장률 전망치도 기존 6%에서 5%로 하향 조정
영국의 인플레이션이 내년 2분기에 4.8%로 고점을 기록할 것

참고:

찬성 7, 반대 2로 금리 결정(데이브 램스덴 부총재와 마이클 손더스 위원이 15bp 금리 인상을 주장)
찬성 6, 반대3으로 자산매입 규모 결정 (기존 램스덴과 손더스에 이어 캐서린 만 위원이 감축 주장)